위해물질관리단 이산가족 되겠네
위해물질관리단 이산가족 되겠네
  • 관리자
  • 승인 2006.02.15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약청이 올해 식품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위해물질관리단’을 신설하고 팀장급을 임명하는 등 조직 구성이 한창인데 이게 웬걸, 마땅한 사무실을 구하지 못하고 있다는 소문.

식약청 직원에게 확인해보니 정말로 사무실이 없어 팀마다 흩어져 여기저기 얹혀 있는 상황이라고.

무슨 사무실도 없이 조직 개편을 먼저 했느냐는 질문에 식약청 직원 왈, “청 공간이 너무 좁아 지금 건물에서는 자리를 마련할 수도 없고, 주변에 마땅히 임대할 건물도 없어 고민인데, 신축을 하려고 하니까 감사원에서 오송으로 이전한다는 이유로 허락을 해주지 않고 있어 이도저도 못하고 있다”고 하소연.

이러다 신속한 의사소통이 생명인 위해물질관리단이 뿔뿔이 흩어져 있는 웃지 못 할 상황이 연출될까 우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