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처럼’ 판매적립금 1004만원 모아 이웃돕기
‘처음처럼’ 판매적립금 1004만원 모아 이웃돕기
  • 관리자
  • 승인 2009.08.18 0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주류는 18일 ‘처음처럼 사랑의 1004운동’을 통해 적립된 1004만원을 부산시에 기탁했다.

후원금 1004만원은 7월 한 달간 부산지역에서 판매된 처음처럼 1병당 20원씩을 적립해 모은 것으로 결식아동, 독거노인, 노숙자 돕기에 쓰인다. 이날 전달식에는 롯데주류 김영규 대표 허남식 부산시장, 김종렬 사회복지부회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롯데주류는 지역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지난 달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부산지회와 협약을 맺고, 병당 후원금 20원씩을 적립하는 ‘처음처럼 사랑의 1004운동’을 꾸준히 전개하고 있다. 1004만원이 적립될 때, 즉 50만 2천병이 판매될 때마다 기탁되는 이 후원금은 이번 전달식을 통해 첫 결실을 맺게 됐다.

롯데주류 관계자는 “앞으로도 ‘처음처럼 사랑의 1004운동’을 부산 시민들과 함께 진행하겠다”며 “행사의 취지가 확산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을 더 많이 도울 수 있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이승현 기자 drea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