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우산업, 여건 만들어준 다음 경쟁력 운운하길
한우산업, 여건 만들어준 다음 경쟁력 운운하길
  • 관리자
  • 승인 2006.02.22 0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미국산 쇠고기의 수입과 관련해 정부 및 단체들이 각종 세미나를 개최하며 국내 한우산업기반을 위해 브랜드화, 명품화를 부르짖고 있는 상황.

안타까운 점은 국내 한우시장을 강화하는데 결정적 열쇠는 관련 협회와 정부가 쥐고 있음을 모르고 있다는 사실.

일본의 와규와 마찬가지로 한우 역시 품종이 가지는 우수성은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기 때문에 일본과 같은 품종 유지·개선 기반을 갖춘다면 개방된 시장에서 경쟁력은 충분.

문제는 이러한 제반작업을 하는데 있어서는 체계적이고 대규모의 지원이 있어야 하기 때문에 정부나 관련단체의 지원이 절실하다는 점.

이에 최근 제주도가 조례안 발표를 통해 제주흑우의 정자와 수정란에 대해 철저한 관리를 하겠다고 밝혀 기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