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에 최첨단 농산물 산지유통센터 준공
순천에 최첨단 농산물 산지유통센터 준공
  • 관리자
  • 승인 2010.07.13 0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동부권 농산물 유통의 거점이 될 순천 농산물 거점산지유통센터(APC)가 최첨단 시설로 완공돼 13일 준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순천 농산물 거점산지유통센터는 총 130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순천 승주읍 2만977㎡ 부지에 건축물 8천261㎡ 규모로 건립됐다.

유통센터는 단감과 매실, 참다래 등 과채류를 하루 최대 50t, 연간 1만1천t 이상 입하.선별.저장.가공.포장 등을 처리할 수 있다.

선별장, 입출고장, 가공실, 저온저장고, 가공설비시설은 물론 농산물을 자동으로 적재하는 로봇 파렛타이저, 다양한 포장박스를 자동으로 겹쳐 접어주는 제동제함기 시설 등 최신 자동화 시설도 갖췄다.

선별기의 경우 과실 상처를 최소화할 수 있는 프리벨트 방식을 채택했으며 과실의 등급기준을 유통업체의 다양한 수요를 감안해 72등급까지 구분할 수 있고 15kg과 7.5kg 등 크고 작은 박스 포장 작업을 동시에 할 수 있다.

임영주 전남도 농림식품국장은 "유통센터는 상품 고급화와 유통체계 개선, 물류비용 절감에 크게 기여할 것이다"며 "재배농가의 조직화, 규모화와 함께 농식품 가공유통산업에 대한 지원에도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