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규용 前 장관, 30년 농정경험 책으로 출간
서규용 前 장관, 30년 농정경험 책으로 출간
  • 김상우
  • 승인 2013.03.25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돌직구 장관 서규용 이야기’ 출판기념회 개최
지난 21일 경기도 과천의 한국마사회 컨벤션홀에서 ‘돌직구 장관 서규용 이야기’의 출판기념회가 열렸다.
돌직구 장관 서규용 이야기는 소년 시절부터 한국 농업발전에 대한 꿈을 키워 온 서 前 장관의 30년 외길 농정에 대한 그의 열정과 현장 경험의 생생한 기록을 담은 책이다.

서 전 장관은 항상 ‘현장에 답이 있다’라는 말을 하면서 농어민의 현장에서 직접 애로사항과 문제점들을 듣고 즉각 정책에 반영, 많은 민원을 현장에서 해결하는 신속성을 보이는 등 철저한 원칙과 소신으로 할 말은 하는 장관이었기에 돌직구 장관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이에 그의 별명을 담아 돌직구 장관 서규용 이야기가 탄생했다.

그의 이번 저서 돌직구 장관 서규용 이야기는 그의 현장이야기와 함께 한국농업 현안에 대한 지혜로운 대안들이 담겨 있다.
김황식 전 국무총리는 추천사를 통해 “우리 농어업에 대한 열정과 농정 현실에 대한 해박한 지식을 엿볼 수 있는 이 책은 서규용 장관이 땀과 열정으로 누볐던 전국의 농업 현장을 자양분으로 삼아 만들어져 농어업에 대한 많은 지식이 담겨 있다”고 밝혔다.

사윤정 기자 sujau@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