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경숙 현 영양사協 회장, 23대 회장 재선출
임경숙 현 영양사協 회장, 23대 회장 재선출
  • 김상우 기자
  • 승인 2015.11.27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영양사협회는 지난 21일 대방동에 소재한 서울여성플라자 아트홀에서 제23대 임원 선출을 위한 ‘임시대의원총회’를 개최하고 현 임경숙 회장<사진>을 23대 회장으로 재선출했다. 

임 회장은 재선출 소감으로 “앞으로도 회원들이 가지고 있는 현안 문제 해결에 적극 나서고 회원들의 네트워크 활성화에 앞장서겠다”며 “영양사가 자긍심을 갖고 현업에 임할 수 있는 토대를 다지는 등 공부하는 영양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감사는 현 김경주(구로구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양일선(연세대 식품영양학과) 감사가 재선출됐으며 영양사 각 분야별로 활동하고 있는 19명이 상임이사로 선출됐다. 지난 상임이사회에서 선출된 분과비례이사 5명과 대의원총회에서 인준 받은 임명직 이사 2명 등 총 29명의 23대 임원진이 구성됐다. 

23대 임원 임기는 2016년 1월부터 2017년 12월(2년간)까지다. 이들은 14만 영양사의 권익신장과 자질향상, 영양사직 발전을 위한 협회 정책·사업·홍보 등의 활동과 국민건강증진을 위한 활동을 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