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수제맥주 브랜드 한국 진출, 시장에 활력소가 되길
미 수제맥주 브랜드 한국 진출, 시장에 활력소가 되길
  • 식품외식경제
  • 승인 2016.05.27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년 역사의 미국 크래프트(수제)맥주 브랜드 ‘브루클린 브루어리’가 국내 시장 진출을 선언하며 한국 수제맥주 황금기를 이끌겠다고 밝혀. 창립 멤버인 스티드 힌디는 지난 24일 기자간담회에서 “한국은 2010년 이후 크래프트맥주 붐이 일어나고 있지만 미국이나 서유럽, 일본 등에 비하면 시작 단계”라며 “제주도 생산 거점을 통해 한국 크래프트맥주 성장기와 황금기를 이끌겠다”고 선언. 브쿠를린 브루어리는 제주도에 양조장을 건립해 생산, 유통, 신규 브랜드 개발까지  현지화하겠다는 계획. 힌디는 브루클린에서 ‘크래프트맥주 문화 대통령’으로까지 불릴 정도로 수완이 좋다는 평. 브쿠클린 브루어리의 국내 진출이 좀처럼 성장 돌파구를 찾지 못하는 국내 수제맥주 시장의 새로운 활력소가 되기를 희망.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