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불황이 부른 매운맛 열풍 언제까지 갈까?

식품외식경제l승인2017.09.01l989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삼양식품이 창립 56주년을 맞아 불닭볶음면 소스를 따로 출시하기로 했다고. 이달 초 나올 예정인 불닭볶음면 소스는 5g 분량 10개 1세트로 삼양 온라인몰 ‘맛샵’과 강원도 평창군 대관령에 있는 삼양목장에서만 판매할 예정. 이번 제품 출시는 매운맛을 찾는 소비자들의 요구를 반영한 것이라고. 치킨 프랜차이즈 굽네치킨도 굽네 볼케이노의 메가 히트에 이어 최근 인기 메뉴인 굽네 갈비천왕에 청양고추의 알싸한 매운맛을 더한 굽네 핫 갈비천왕을 출시해 눈길. 식품업계 관계자는 “매운맛을 통해 스트레스를 줄이고자 하는 수요가 꾸준하기 때문에 트렌드가 만들어지는 것”이라며 “지속적인 경기불황에 즐거운 일보다 힘들고 어려운 일이 겹치면서 매운맛 트렌드는 당분간 사라지지 않을 것 같다”고 전망.


식품외식경제  webmaster@foodbank.co.kr
<저작권자 © 식품외식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식품외식경제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회사소개광고문의구독신청제휴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식품외식경제 발행처. 한국외식정보(주)  |  발행인 : 박형희  |  등록번호 : 서울 다 06637  |  주소 : 서울시 송파구 중대로 17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우대성
대표번호 : 02-443-4363   |   Copyright © 2017 식품외식경제. All rights reserved.   |   mail : food_dine@foodban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