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코스, 스위스 ‘못 믿겠다’ 식약처는?

식품외식경제l승인2017.12.05l1000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필립모리스 아이코스 인기에 KT&G가 ‘릴’로 맞불. CU와 손잡은 아이코스 인기에 애태우던 GS25는 릴과 연계 본격 경쟁. 지난 6월 출시된 아이코스 판매량은 70만대로 추정. 증권가에선 내년 릴 판매 100만대 전망. 릴 반응 폭발로 아이코스도 긴장. 궐련형 전자담배 인기와 비례해 유해성 및 세금 논란 가속화. 여기에 흡연자 알권리 보장까지 제기. 신종 제품에 제도가 따라가지 못하니 논란만 확산. 경고 그림과 니코틴 등 함량 표기 문제 제기. 기존 담배의 50% 수준인 세금도 90%로 올리는 방안이 속속 준비 중. 연말 식품의약품안전처가 궐련형 전자담배 검사 결과 발표 예정. 국민 건강은 외면한 채 제품 홍보와 판매에만 열을 올리던 업체들은 긴장. 스위스 산업보건연구소 발표를 부정하던 아이코스. 식약처 발표에는 어떤 반응?


식품외식경제  webmaster@foodbank.co.kr
<저작권자 © 식품외식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식품외식경제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회사소개광고문의구독신청제휴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식품외식경제 발행처. 한국외식정보(주)  |  발행인 : 박형희  |  등록번호 : 서울 다 06637  |  주소 : 서울시 송파구 중대로 17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우대성
대표번호 : 02-443-4363   |   Copyright © 2017 식품외식경제. All rights reserved.   |   mail : food_dine@foodban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