맘스터치, ‘아메리카 드림’… 미국 1호점 오픈
맘스터치, ‘아메리카 드림’… 미국 1호점 오픈
  • 이원배 기자
  • 승인 2018.01.12 1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버거 브랜드 최초, 맞춤형 소스 개발 등 현지화 전략 제시

버거&치킨 브랜드 맘스터치가 미국 1호점을 오픈했다. 버거의 본고장인 미국 시장에서 한국 버거의 맛을 제대로 알리겠다는 포부다. 

지난 1일 오픈한 맘스터치 미국 1호점은 캘리포니아주 콘코드(Concord) 지역 내 다양한 음식점이 밀집돼 있는 이른바 ‘먹자골목’으로 불리는 상권에 위치했다.

버거 매장으로는 맘스터치가 유일해 현지 고객은 물론 관광객까지 다양한 고객들의 방문이 이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132㎡(약 40평) 규모에 40여 개 좌석이 마련됐으며 사계절 내내 따뜻한 캘리포니아주 날씨를 고려, 외부 테라스도 마련했다. 

특히 미국 현지 고객들의 까다로운 입맛을 사로잡고자 맞춤형 소스 개발에 적극 나서고 커스터마이징 요소를 도입하는 등 현지화 전략으로 경쟁력을 확보해나갈 계획이다. 

힌편 맘스터치는 이번 미국 1호점 오픈으로 대만, 베트남에 이어 총 3개국에 진출하게 됐다. 대만은 지난해 12월까지 5호점을 오픈했다. 베트남은 올 초 2호점 오픈을 앞두고 있다. 

이원배 기자  |  lwb21@foodbank.co.kr
이원배 기자
이원배 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