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오츠카, 창립 39주년 ‘혁신·목표·품질’
동아오츠카, 창립 39주년 ‘혁신·목표·품질’
  • 우세영 기자
  • 승인 2018.03.09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아오츠카(대표 양동영)가 서른아홉 번째 생일을 맞았다.

동아오츠카는 지난 5일 서울 용신동 본사 신관에서 제39회 창립기념식을 개최하고 임직원들의 화합을 다짐하는 시간을 가졌다.

동아오츠카는 포카리스웨트, 오로나민C, 데미소다, 오란씨, 데자와 등의 다양한 음료 제품이 시장에 안착하면서 소비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포카리스웨트는 지난해 출시 30주년을 맞아 의미를 더했다. 지난해 매출은 약 2800억 원으로 3년 연속 매출 목표를 초과 달성했다.

이날 기념식에서 양동영 대표이사 사장은 “대내외적으로 급변하는 환경이지만 각자의 위치에서 능동적으로 본인의 목표를 수립하고 모든 역량을 집중해야 한다”며 “제품의 품질은 어떠한 것과도 타협하지 않는 기본과 원칙에 충실해야 한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기업의 지속 성장을 위해서는 혁신과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는 도전정신, 일과 가정의 균형 있는 삶이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임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자 장기근속자 37명(30년 3명, 20년 10명, 10년 24명)에 대한 상금과 해외연수권 등의 포상식도 겸해 의미를 더했다.

우세영 기자  |  sywoo@foodbank.co.kr
우세영 기자
우세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