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이 배달하는 자장면, 치킨 수년 내 현실화
로봇이 배달하는 자장면, 치킨 수년 내 현실화
  • 식품외식경제
  • 승인 2018.03.16 1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는 최근 자율주행 배달로봇 시제품 개발 완료를 발표.

시범운영 거쳐 2~3년 내 상용화가 목표. 로봇이 배달하는 짜장면이나 치킨을 먹는 세상이 코 앞.

고려대 정우진 교수팀과 공동 개발한 배달로봇의 이름은 ‘딜리(Dilly)’.

가로 67.3㎝, 세로 76.8㎝, 높이 82.7㎝ 크기의 딜리는 음식 보관 공간이 3칸.

주행 속도는 시속 4km. 위치 추적센서와 장애물 감지 센서로 목적지까지 자율주행.

시범운영은 푸드코트에서 음식 배달 및 식판 회수에 투입.

대학 캠퍼스 등 한정된 실외공간에서도 테스트.

이를 통해 수정·보완 거쳐 향후 2~3년 내 고객의 집까지 배달하는 것이 목표.

로봇에게 치킨 받을 생각하니 헛웃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