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주류, ‘쿠어스 라이트’, ‘블루문’ 2종 출시
롯데주류, ‘쿠어스 라이트’, ‘블루문’ 2종 출시
  • 식품외식경제
  • 승인 2018.05.28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주류(대표 이종훈)가 글로벌 맥주회사인 ‘몰슨 쿠어스(Molson Coors)’의 맥주 브랜드 쿠어스 라이트(Coors Light), 블루문(Blue Moon)을 최근 국내 출시했다.

1978년 처음 선보인 쿠어스 라이트는 탄산이 풍부한 라거 스타일의 맥주며, 가장 맛있게 음용할 수 있는 3.8도 이하의 시원한 온도에서 라벨의 일부가 푸른색으로 변하는 ‘아이스 포인트’ 마케팅을 통해 세계에서 가장 상쾌한 맥주라는 애칭이 붙기도 했다.

블루문은 1995년에 출시돼 발렌시아 오렌지와 고수 열매를 조합해 독특한 풍미를 지닌 크래프트 맥주이며, 오렌지와 곁들여 마시는 블루문만의 특별한 음용법으로도 유명하다.

롯데주류 관계자는 “2014년 선보인 프리미엄 맥주 클라우드를 시작으로 지난해 출시한 피츠 수퍼클리어에 이어 수입맥주 밀러, 쿠어스 라이트, 블루문으로 이어지는 다양한 맥주 라인업을 갖게 됐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