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렌모렌지, ‘글렌모렌지 그랑 빈티지 몰트 1989’
글렌모렌지, ‘글렌모렌지 그랑 빈티지 몰트 1989’
  • 박미리 기자
  • 승인 2018.08.20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렌모렌지가 빈티지 컬렉션 본드 하우스 넘버원(Bond House No.1)의 두 번째 한정판 위스키인 ‘글렌모렌지 그랑 빈티지 몰트 1989(Glenmorangie Grand Vintage Malt 1989)’를 출시한다고 최근 밝혔다.

글렌모렌지의 옛 증류소에서 마지막으로 생산된 신제품은 코트 로티(Côte-Rôtie) 와인을 담았던 캐스크에서 부분 숙성을 거친 위스키로, 풍부하고 복잡한 풍미를 지닌다.

배합을 위해 엄선된 캐스크는 숙성된 위스키로부터 절묘한 깊이를 한층 돋보이게 해준다.

연식이 오래된 위스키로서는 드물게 다채롭고, 스모키하면서도 단 아로마가 위스키 애호가들에게 기쁨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가격 150만 원대(70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