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제과, 팜로드 패키지 ‘레드닷 어워드’ 수상
롯데제과, 팜로드 패키지 ‘레드닷 어워드’ 수상
  • 전윤지 기자
  • 승인 2018.08.20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커뮤니케이션부문 본상 수상

롯데제과(대표이사 민명기)는 ‘팜로드’ 패키지가 ‘2018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Red Dot Design Award 2018)’에서 커뮤니케이션부문 본상을 수상했다고 최근 밝혔다.

고급 디저트를 표방한 팜로드가 레드닷 본상을 수상한 것은 제품의 브랜드 스토리를 패키지에 잘 표현했기 때문이다. 주요 고객인 젊은 여성층의 감성을 자극하기 위해 동화 같은 브랜드 스토리를 제품에 담고자 했다.

‘프랑스의 어느 작은 마을, 달콤한 향기가 풍겨오는 좁은 골목을 따라 걷다가 발견한 동화에나 나올 법한 작고 아름다운 디저트 카페’ 라는 브랜드 스토리에 맞춰 과자로 만든 아름다운 디저트 카페를 연상시키는 이미지를 제품 패키지에 적용했다.

디자인을 통해 맛뿐만 아니라 심미적인 감성까지 만족시켜 ‘소확행’(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을 추구하는 요즘의 소비 트렌드에 맞췄던 것이 국제 디자인 상 수상의 결과로 이어진 것이다.

롯데제과는 올 초 디자인 담당 부서를 디자인 센터로 승격시키고 전문 인력을 확대하는 등 디자인 역량 강화에 집중하고 있다.

이런 노력을 통해 3년 연속 국제 디자인상 수상은 물론 2014년 이후 5년간 국제 디자인 어워드에서 8회 수상의 쾌거를 이뤄냈다. 해당 기간 국내 제과 기업 중에서는 최다 수상했다.

롯데제과 관계자는 “앞으로도 롯데제과는 세계적인 디자인 어워드에 다양한 제품의 디자인을 출품해 기업의 이미지 제고를 위해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팜로드의 수상은 45개국에서 출품한 8천 여 점의 작품들과 경합해 선정된 것으로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한 롯데제과의 디자인 위상을 가늠해 볼 수 있다.

전윤지 기자  |  dbswl6213@foodbank.co.kr
전윤지 기자
전윤지 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