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돈자조금, 한돈 통한 지역발전 앞장서
한돈자조금, 한돈 통한 지역발전 앞장서
  • 박미리 기자
  • 승인 2018.08.27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지역축제 참여‧나눔 쿠킹캠페인 진행
지난 26일 경기 용인에서 열린 ‘백암 백중문화제’의 관람객들이 한돈 시식회에 참여해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이날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이하 한돈자조금)은 한돈요리 시식회를 비롯해 다양한 행사와 이벤트를 열어 축제의 열기를 더했다. 사진에서 오른쪽은 구본황 한돈자조금 관리위원‧대한한돈협회 경기도협의회 용인지부장. 사진=한돈자조금 제공
지난 26일 경기 용인에서 열린 ‘백암 백중문화제’의 관람객들이 한돈 시식회에 참여해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이날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이하 한돈자조금)은 한돈요리 시식회를 비롯해 다양한 행사와 이벤트를 열어 축제의 열기를 더했다. 사진에서 오른쪽은 구본황 한돈자조금 관리위원‧대한한돈협회 경기도협의회 용인지부장. 사진=한돈자조금 제공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하태식, 이하 한돈자조금)은 지난 주말 충북 영동과 경기 용인에서 열린 ‘영동포도축제’와 ‘백암 백중문화제’에 참여해 우리돼지 한돈의 우수성을 알렸다고 최근 밝혔다.

한돈자조금은 전국 8도 지역과 연계한 지역특화 홍보사업을 통해 지역사회 발전과 상생 환경 조성에 앞장서겠단 방침이다.

이날 한돈자조금은 관람객을 대상으로 이색 한돈요리를 선보이는 한돈 시식회와 경품 이벤트 등을 진행했다. 또 한돈산업의 위상을 알리기 위한 아름다운 농장 및 돼지사진 콘테스트 수상작 전시 등 다양한 먹을거리와 즐길거리를 마련해 관람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한돈자조금은 금산인삼축제, 마산가고파국화축제 등 전국 주요축제에 참여해 한돈의 맛과 우수성을 알리고 축제의 열기를 더할 예정이다. 또 지역특화홍보사업의 일환으로 지역이웃과 함께 만든 한돈 요리로 따뜻함을 전하는 ‘한돈 나눔 쿠킹캠페인’도 올해 말까지 지속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하태식 위원장은 “지역특화홍보사업은 지역사회와의 소통의 장을 마련하고, 상생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진행 중인 활동”이라며 “앞으로도 지역축제 연계 활동과 지속적인 나눔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가 발전하는 데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더욱 힘쓰겠다”고 전했다.

박미리 기자  |  miri@foodbank.co.kr
박미리 기자
박미리 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