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이태원 루프탑 바 ‘카사 코로나’ 오픈
코로나, 이태원 루프탑 바 ‘카사 코로나’ 오픈
  • 박미리 기자
  • 승인 2018.09.06 1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픈 당일 디제이‧라이브 공연 등 기념 파티
코로나(Corona)가 오는 8일 서울 이태원에 루프탑 바 ‘카사 코로나(Casa Corona)’를 연다.
코로나(Corona)가 오는 8일 서울 이태원에 루프탑 바 ‘카사 코로나(Casa Corona)’를 연다.

코로나(Corona)가 오는 8일 서울 이태원에 루프탑 바 ‘카사 코로나(Casa Corona)’를 연다고 최근 밝혔다.

라운지 바와 루프탑 바로 구성된 매장은 도심 속 파라다이스를 기본 콘셉트로, 멕시코, 프랑스, 스페인에 이어 아시아에선 서울에 최초로 선보인다.

방문객들은 이태원 도심 전망을 즐기며 코로나 맥주와 함께 코로나 비어 칵테일 등 카사 코로나만의 시그니처 칵테일도 만나볼 수 있다. 안락한 의자, 그늘막, 선베드 등으로 이국적인 휴양지 분위기를 연출한 루프탑 바에서는 아름다운 석양을 감상하며 코로나를 즐길 수 있다.

카사 코로나는 브랜드 가치를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참여형 이벤트도 상시 운영한다. 코로나 아이스 쿨러, 원목 오프너 등 기념품 증정 SNS 이벤트, 비어 요가, DIY 아트 워크숍, 무비 나이트, 플리마켓, 라이브 뮤직 파티 등의 문화 체험 프로그램이 진행되며, 자세한 일정은 카사 코로나 서울 공식 인스타그램과 페이스북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코로나는 카사 코로나 개관에 맞추어 기념 파티를 열 예정이다. 라이브 밴드 재지비츠(JAZZYBEATS)와 유진 블레이크(EUGENE BLAKE), 홈워크(HOMEWORK), 탁(TAK) 등 국내외 실력파 디제이들이 신나는 라이브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방문객들은 나만의 기호에 맞게 원하는 문구를 새기는 맥주 코스터 프로그램도 참여할 수 있다. 행사는 코로나 페이스북에서 만 19세 이상에 한해 신청할 수 있다.

코로나 관계자는 "이국적인 정취와 열정이 가득한 이태원 일대에 코로나만의 역동적인 브랜드 이미지를 경험할 수 있는 공간을 선보일 예정”이라며 “바쁜 일상에 지친 소비자들이 코로나와 함께 여유와 휴식을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맥주 ‘코로나 엑스트라’는 1925년 멕시코의 멕시코시티 인근 세르베세리아 모델로(Cervecería Modelo)에서 처음 생산돼 현재 120개국 이상에서 판매되고 있다.

박미리 기자  |  miri@foodbank.co.kr
박미리 기자
박미리 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