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다 쓴 일회용 컵 길에 버리지 말고 수거함으로”
스타벅스, “다 쓴 일회용 컵 길에 버리지 말고 수거함으로”
  • 전윤지 기자
  • 승인 2018.10.16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주요상권 50여개 일회용 컵 수거함 설치
개인컵 주문 누적 500만 건…할인 금액 총 15억 원
스타벅스가 '길거리 일회용 컵 전용 수거함'을 시범운영하고 환경보호에 적극 앞장설 것을 밝혔다. 사진=스타벅스 제공
스타벅스가 '길거리 일회용 컵 전용 수거함'을 시범운영하고 환경보호에 적극 앞장설 것을 밝혔다. 사진=스타벅스 제공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이사 이석구)가 환경부, 서울시, 자원순환사회연대와 함께 일회용 컵 전용 수거를 위한 ‘길거리 발생 일회용 컵 수거함 설치’ 시범사업을 전개한다.

이를 위해 지난 16일 더종로R점 앞에서 오전 10시부터 이석구 대표이사, 박천규 환경부 차관, 황보연 서울특별시 기후환경본부장, 김미화 자원순환사회연대 이사장,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홍보사절인 2018 미스코리아 등이 참석해 일회용 컵 전용 수거함 설치 기념식과 환경보호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기념식 이후에는 스타벅스의 ‘일(1)회용컵 없는(0) 날’ 친환경 캠페인 활동으로 현장에서 환경보호 서약에 동참하고, SNS에 다회용 컵 사용 모습을 인증한 시민들에게 다회용 컵 1천개와 친환경 커피찌꺼기로 제작한 꽃 화분 키트 1천개를 오후 1시까지 선착순으로 증정한다.

스타벅스는 일회용 컵 재활용을 위한 회수율을 높이기 위해 서울시 주요 상권에 시범적으로 설치할 50여개의 일회용 컵 전용 수거함 제작과 향후 보수를 위한 기금 1억 원을 기부한다. 기금은 지난달 10일 일(1)회용컵 없는(0) 날 캠페인으로 진행한 워터 보틀과 보틀 커버 판매 수익금으로 조성됐다.

환경부는 일회용 컵 없는 길거리를 만들기 위해 필요한 홍보와 정책적 지원을 담당하며, 서울특별시는 해당 지역 지자체와 협의해 일회용 컵 수거함 유지 관리를 위해 적극 협력할 예정이다.
자원순환사회연대는 일회용 컵 전용 수거함이 효율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소비자 홍보 활동을 전개하며 유지 관리에 대한 모니터링을 진행한다.

이석구 대표이사는 “스타벅스는 앞으로도 일회용품 사용을 줄여 우리 환경에 긍정적인 변화를 가져올 수 있는 다양한 캠페인을 지속 전개해 나가며 고객과 지역사회의 동참을 이끌어 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스타벅스는 지난 4월부터 매월 10일을 일(1)회용컵 없는(0) 날로 정해 머그와 텀블러 등의 다회용 컵 사용 촉진을 위한 고객 참여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개인 다회용 컵 사용 시 제공하는 300원 할인 혜택 건수는 지난 9월에만 90만 건을 돌파해 6개월 사이에 3배가량 증가하며 올해에만 누적 500만 건에 달해 누적 할인 금액 15억 원을 돌파하는 등 친환경 캠페인에 대한 고객 참여가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