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기요, 흥부자 ‘선미’ 광고 공개
요기요, 흥부자 ‘선미’ 광고 공개
  • 우세영 기자
  • 승인 2018.11.21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맛집 배달‧할인 혜택 강조
알지피코리아의 요기요는 가수 선미와 '즐거움은 요기부터'를 콘셉트로 한 신규 광고 혜택 편, 맛집 편을 공개했다. 사진은 혜택 편 광고. 사진=알지피코리아 제공
알지피코리아의 요기요는 가수 선미와 '즐거움은 요기부터'를 콘셉트로 한 신규 광고 혜택 편, 맛집 편을 공개했다. 사진은 혜택 편 광고. 사진=알지피코리아 제공

알지피코리아(대표 강신봉)는 국내 대표 배달 앱 요기요의 새 모델로 가수 선미를 발탁하고, 요기요 댄스로 일상의 맛있는 즐거움을 표현한 새 TV 광고 캠페인 시리즈를 최근 공개했다.

요기요는 일상의 맛있는 즐거움이라는 서비스 메시지를 더욱 직관적으로 전달하기 위해 흥 부자로 불리는 선미를 모델로 선정했다. 이번 새 광고 캠페인의 메인 콘셉트는 ‘즐거움은 요기부터’로, 요기요가 전하는 일상의 맛있는 즐거움을 선미의 상큼한 표정과 귀여운 요기요 댄스로 표현했다.

메인 콘셉트에서 뜻하는 요기는 배고픔을 면한다는 뜻의 단어 ‘요기(療飢)’와 요기요 서비스를 의미하는 것이다. 요기요와 함께 일상의 즐겁고 행복한 맛의 경험이 더욱 풍부해질 수 있다는 메시지도 함께 담고자 했다.

신규 광고는 맛집 편, 혜택 편 등 다양한 에피소드로 구성됐다. 맛집 편에서는 ‘뭐 좋은 일 있음?’이라는 물음에 ‘줄 서서 먹는 맛집 음식이 배달되고 있음’이라며 인기 있는 맛집 음식을 집에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혜택 편에서는 ‘다양한 음식이 매일 할인된다’는 문구로 누구나 경험할 수 있는 요기요만의 풍성한 혜택을 소개했다.

연고은 알지피코리아 마케팅본부장은 “지난 광고에선 싱어송라이터 수란의 음악으로 즐거운 식탁을 표현했다면, 이번 신규 광고에선 선미의 요기요 댄스로 요기요가 제공하는 맛있는 즐거움을 더욱 극대화해 맛있는 즐거움을 표현하고자 했다”며 “앞으로도 요기요가 전하는 맛있는 즐거움을 더 많은 소비자가 느낄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