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그레, 단지에 담은 ‘귤맛우유’ 출시
빙그레, 단지에 담은 ‘귤맛우유’ 출시
  • 전윤지 기자
  • 승인 2018.11.26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상에 없던 우유’ 오디맛 이어 2탄
빙그레가 바나나맛우유의 마케팅 일환으로 내놓은 '세상에 없던 우유' 시리즈 두 번째 귤맛우유를 출시한다. 시리즈 첫 번째는 오디맛우유였다. 사진=빙그레 제공
빙그레가 바나나맛우유의 마케팅 일환으로 내놓은 '세상에 없던 우유' 시리즈 두 번째 귤맛우유를 출시한다. 시리즈 첫 번째는 오디맛우유였다. 사진=빙그레 제공

빙그레가 바나나맛우유와 같은 단지 용기에 담긴 신제품 ‘귤맛우유’를 출시한다.
이번 신제품은 바나나맛우유의 마케팅 일환으로 고객들에 즐거운 경험을 전달하기 위해 지난 2월 출시한 오디맛우유에 이은 ‘세상에 없던 우유’ 시리즈의 두 번째 제품이다.

신제품은 겨울철 대표 과일인 귤의 상큼함을 구현한 국내 최초로 귤을 사용해 만든 가공유다. 바나나맛우유 시리즈답게 신제품 역시 70%의 높은 원유함유량으로 더욱 신선하고 풍부한 우유 맛을 낸다.

빙그레 관계자는 “식품을 구매할 때 단순히 맛을 넘어 재미, 디자인, 브랜드 역사 등의 경험을 고려하는 소비자가 늘고 있다”며 “세상에 없던 우유 시리즈 역시 소비자들에게 즐거운 경험을 전달하기 위해 더욱 기발하고 재미있는 신제품을 지속해서 출시할 것”이라고 전했다.

빙그레 바나나맛우유는 국내 가공유 브랜드 중 최초로 연 매출 2천억 원을 넘은 메가 브랜드다.

전윤지 기자  |  dbswl6213@foodbank.co.kr
전윤지 기자
전윤지 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