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식품, 2018 '메세나대상' 수상
동서식품, 2018 '메세나대상' 수상
  • 이동은 기자
  • 승인 2018.11.30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일 서울 소공동 웨스틴조선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진행된 '2018 한국메세나대회'에서 (왼쪽부터)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이광복 동서식품 대표, 최상인 동서식품 홍보실장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동서식품 제공
29일 서울 소공동 웨스틴조선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진행된 '2018 한국메세나대회'에서 (왼쪽부터)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이광복 동서식품 대표, 최상인 동서식품 홍보실장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동서식품 제공

대한민국 대표 커피전문기업 동서식품(대표 이광복)은 29일 서울 소공동 웨스틴 조선호텔에서 개최한 ‘2018 메세나대상’에서 국내 대표 여성 신인문학상인 ‘삶의향기 동서문학상’을 통해 한국 문학 발전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대상(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메세나대상은 한국메세나협회가 우리나라 문화예술의 균형발전에 크게 공헌한 기업과 기업인을 발굴해 그 공로를 높이 평가하고, 나아가 기업의 지속적인 문화예술 지원을 유도하기 위해 1999년 제정한 시상식이다.

동서식품은 여성들의 문학 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문화 후원사업으로 '삶의향기 동서문학상'(이하 동서문학상)을 29년째 이끌어오고 있다.

격년으로 열리며 올해로 14회째를 맞이한 동서문학상은 공모 진행 시마다 시, 소설, 수필, 아동문학 등 평균 1만9천 편 이상의 작품이 접수되는 등 국내 최대 여성 신인문학상으로서의 입지를 굳건하게 다졌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공모 기간 중에는 기성작가와의 멘토링 클래스, 문학기행 등 다양한 부대행사를 운영하며 참가자들의 문학적 소양과 견문을 넓힐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한편, 대상과 부문별 금상 수상자에게는 한국문인협회가 발간하는 종합문예지인 '월간문학'을 통한 등단의 특전을 부여하고 있다.

이광복 대표는 "메세나대상(대통령 표창)을 수상하게 돼 영광"이라며 "생활 속에 향기를 더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문화예술에 대한 지원을 지속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동서식품은 프로바둑대회인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과 클래식 음악으로 지역사회와 소통하는 ‘동서커피클래식’, 도움이 필요한 음악 꿈나무들에게 악기 등을 후원하는 ‘맥심 사랑의 향기’ 등 다양한 문화예술 나눔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