빕스, ‘토마호크 · 포터하우스’ 스테이크 출시
빕스, ‘토마호크 · 포터하우스’ 스테이크 출시
  • 최민지 기자
  • 승인 2019.02.12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량‧풍미 압도적…사이드 메뉴도 고급
CJ푸드빌(대표 정성필) 빕스(VIPS)가 최고급 스테이크 ‘토마호크&포터하우스’를 전 매장에 출시하고 본격 하이엔드(고급) 스테이크 시장 공략에 나섰다. 사진=CJ푸드빌 제공
CJ푸드빌(대표 정성필) 빕스(VIPS)가 최고급 스테이크 ‘토마호크&포터하우스’를 전 매장에 출시하고 본격 하이엔드(고급) 스테이크 시장 공략에 나섰다. 사진=CJ푸드빌 제공

CJ푸드빌(대표 정성필) 빕스(VIPS)가 최고급 스테이크 ‘토마호크&포터하우스’를 전 매장에 출시하고 본격 하이엔드(고급) 스테이크 시장 공략에 나섰다.
론칭 22년을 맞은 빕스는 프리미엄 스테이크하우스의 명성에 걸맞게 스테이크 전문성 강화와 고급화에 집중해 왔다. 스테이크 경험이 많은 요즘 고객의 눈높이에 맞춰 부위와 중량, 육즙과 풍미에서 압도적 우월함을 자랑하는 골든 프리미어 스테이크(Golden Premier Steak) 2종인 토마호크와 포터하우스를 전 매장에 선보인다.

빕스는 먼저 토마호크와 포터하우스를 일부 매장에서 2개월간 테스트 판매했으며, 자체 조사에서 예상을 뛰어넘는 호응을 얻어 전 매장에 출시하게 됐다. 골든 프리미어 토마호크는 긴 갈비뼈를 따라 꽃등심 등이 붙은 도끼 모양의 스테이크로, 고급 부위를 한 번에 제공해 다양한 맛을 즐길 수 있으며 650g부터 1천g까지 중량별로 선택 주문할 수 있다. 골든 프리미어 포터하우스는 거대한 T자 모양 뼈에 두툼한 안심과 등심 2가지를 동시에 맛볼 수 있는 최고급 스테이크다. 포터하우스는 안심의 두께가 1.25인치(약 3.1센티)가 넘는 희소성 있는 부위로, 부드러운 식감과 풍부한 육즙을 내는 것이 특징이다. 750g 중량으로 제공해 2~3인이 즐기기에 충분하다.

이번 스테이크는 빕스에서 자체 개발한 특별한 접시인 골든 플레이트(Golden Plate)를 사용해 스테이크 맛을 한층 업그레이드했다. 고급스러운 느낌의 황금색 유기 접시를 250도까지 달군 후 스테이크를 올려 낸다. 온도가 오래 유지돼 마지막 한 점까지 최상의 스테이크 맛을 즐길 수 있다. 사이드 메뉴는 세계 3대 진미 중 하나인 트뤼프를 활용한 트뤼프 처트니를 곁들인 버섯구이와 구운 아스파라거스 등이다.

빕스 관계자는 “프리미엄 스테이크 하우스로서 본연의 가치에 집중해 비주얼부터 중량, 풍미까지 압도적인 골든 프리미어 스테이크를 선보인다”며 “호텔이나 일부 파인다이닝 레스토랑에서만 접할 수 있었던 토마호크와 포터하우스를 빕스 전 매장에서 즐기며 미식의 경험을 넓혀 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