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푸드, 편의점 디저트 시장 공략… 밀크앤허니 디저트 4종 출시
신세계푸드, 편의점 디저트 시장 공략… 밀크앤허니 디저트 4종 출시
  • 전윤지 기자
  • 승인 2019.04.02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카롱, 조각케이크, 다쿠아즈 등 고급 디저트로 승부수
신세계푸드의 디저트 신상품 밀크앤허니 봄날엔 마카롱(왼쪽)과 봄날엔 딸기크림케이크(오른쪽). 사진=신세계푸드 제공
신세계푸드의 디저트 신상품 밀크앤허니 봄날엔 마카롱(왼쪽)과 봄날엔 딸기크림케이크. 사진=신세계푸드 제공

신세계푸드가 밀크앤허니(Milk and Honey) 디저트 4종을 출시하며 시장 공략에 나선다.

밀크앤허니는 2017년 신세계푸드의 베이커리 매장 브랜드를 푸딩, 컵케이크, 양산빵 등 디저트로 영역을 확대해 운영 중인 브랜드다. 신세계푸드는 최근 편의점이나 대형마트에서 합리적인 가격대의 디저트를 구입하는 혼디족(혼자 디저트를 즐기는 사람들)이 늘고 있는 것에 주목해 신제품을 대거 선보였다.     

새롭게 선보인 밀크앤허니 디저트는 마카롱, 조각케이크 2종과 다쿠아즈 2종 등 4종이다.

편의점 디저트의 성장세에 주목해 출시한 밀크앤허니 ‘봄날엔 마카롱’과 ‘봄날엔 딸기크림 케이크’는 복숭아, 딸기 등 상큼한 과일 맛과 함께 봄의 싱그러움을 눈으로 즐길 수 있는 제품이다. ‘봄날엔 마카롱’은 쫄깃한 꼬끄(피)와 달콤한 복숭아 필링이 어우러져 풍부한 맛과 풍미를 즐길 수 있다. ‘봄날엔 딸기크림 케이크’는 벚꽃 색상의 케이크 시트에 딸기 향이 나는 핑크색 초콜릿을 토핑해 흩날리는 벚꽃 잎을 연상케 한다. 이마트24에서 판매하며 가격은 2800원이다.

또 신세계푸드는 마카롱과 함께 프랑스식 고급 생과자인 ‘다쿠아즈’도 밀크앤허니 신제품으로 선보였다. 

밀크앤허니 쁘띠 다쿠아즈는 크림치즈와 진한 초코크림 등 2가지 맛으로 출시됐다. 달걀 흰자와 아몬드 가루, 버터가 들어가 폭신한 식감의 다쿠아즈 껍질 속에 각각 크림치즈와 누텔라 초코크림을 풍부하게 채워 넣어 부드러움을 한층 더했다. 이마트와 노브랜드 매장에서 판매하며 가격은 2500원이다.

편의점 디저트 시장은 지난달 GS리테일에 따르면 모찌롤, 티라미수, 조각케익, 쿠키 등 디저트 빵은 2018년 매출이 전년대비 161.4% 대폭 증가한 데 이어 올해 초 한 달만에(1월 1일~2월 10일까지) 89.3%로 증가했다. 2014년과 비교하면 2018년 GS25 디저트빵 매출이 약 15배(1416%) 증가한 것으로 편의점 디저트 시장이 계속 확대되고 있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최근 소비자들의 식생활이 크게 고급화, 개인화 되면서 편의점과 대형마트에서의 디저트류 판매량이 매년 20% 이상 증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밀크앤허니 브랜드의 다양한 디저트를 선보이며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