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 맞춤형 기술지원 실시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 맞춤형 기술지원 실시
  • 전윤지 기자
  • 승인 2019.04.22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생 등급제 준비하는 외식업체 대상 1대 1 실시
11월 말까지 무상 진행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원장 장기윤, 이하 HACCP인증원)은 음식점 위생 등급제 지정 평가를 준비하는 업체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맞춤형 기술지원을 한다고 밝혔다.
맞춤형 기술지원은 음식점 위생 등급제 전문 교육을 받은 HACCP인증원 직원이 직접 현장을 방문해 업체 위생 수준을 진단하고, 보완·개선사항을 설명하는 등 업체 특성에 맞게 1:1로 시행된다. 

맞춤형 기술지원을 통해 영업자는 음식점 위생 등급제 지정 평가 준비에 대한 전반적인 도움을 받을 수 있고, 식중독 예방 및 자주적인 위생관리 능력을 제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또 HACCP인증원이 개발·제작한 음식점 위생 등급제 관련 기록 양식 및 홍보게시물 12종을 무료로 배포해 영업자가 자체적으로 위생관리를 할 수 있도록 했다.

음식점 위생 등급제 지정 평가를 준비 중인 일반음식점, 휴게음식점, 제과점 영업자 등은 누구나 맞춤형 기술지원을 신청할 수 있으며, 영업장 면적 200㎡ 이하 소규모 음식점 및 아동 급식 가맹 음식점을 우선 선발할 계획이다.

맞춤형 기술지원은 오는 11월 30일까지 실시할 계획이며, 무상으로 진행된다. 자세한 사업 공고 및 신청 접수 방법은 인증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선희 인증사업 이사는 “음식점 위생 등급제 지정을 준비 중인 업체에서는 맞춤형 기술지원을 적극적으로 신청·활용하길 바란다”며 “이번 맞춤형 기술지원을 지속해서 실시하는 등 음식점 위생 등급제의 확산 및 활성화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