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비비고 국물요리' 여름보양식 2종 출시
CJ제일제당, '비비고 국물요리' 여름보양식 2종 출시
  • 이동은 기자
  • 승인 2019.05.15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름 보양식 중 선호도 높은 ‘추어탕’과 ‘반계탕’ 메뉴 제품으로 구현

  

CJ제일제당 비비고 국물요리 신제품 2종 사진=CJ제일제당 제공
CJ제일제당 비비고 국물요리 신제품 2종 사진=CJ제일제당 제공

 

CJ제일제당이 여름철을 맞아 보양식 컨셉트의 ‘비비고 국물요리’ 신제품을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제품은 '비비고 추어탕'과 '비비고 반계탕' 등 총 2종이다. 소비자들이 여름에 원기회복을 위해 즐겨먹는 ‘보양식’ 중 선호도가 높은 메뉴를 제품으로 구현했다. 두 제품 모두 3 무첨가로 건강하게 즐길 수 있는 게 특징이다.

'비비고 추어탕'은 들깨가루가 들어가 국물이 걸쭉한 전라도 남원식 추어탕을 구현했다. 곱게 간 국산 미꾸라지를 사용했으며, 생강을 넣어 미꾸라지 특유의 잡내를 잡은 것이 특징이다. 추어탕에 기본적으로 들어가는 시래기 외에도 토란대, 대파를 넣어 원물 풍성함을 살렸다. 8시간 동안 우린 사골육수에 된장을 풀고, 산초와 들깨가루로 구수하고 진한 풍미를 구현했다.

'비비고 반계탕'은 국내산 닭을 한번 데쳐낸 후 푹 끓여내고 3시간 동안 직접 우려낸 닭 뼈 육수를 사용해 담백하고 깊은 맛을 구현했다. 수삼 한 뿌리와 찹쌀의 양 등을 삼계탕과 동일하게 넣어 삼계탕의 깊은 풍미와 건강함을 담았다. 고온의 스팀으로 닭 속까지 천천히 익혀내는 자숙공정을 거쳐 촉촉하고 부드러운 육질을 살렸다. 삼계탕 한 그릇이 부담스러울 수 있는 젊은 소비자나 어린 자녀의 보양식으로 더욱 적합한 제품이다.

두 제품 모두 대형마트와 온라인 등에서 구매 가능하다.

CJ제일제당은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제품을 알릴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를 펼칠 예정이다. 오는 21일 부부의 날을 맞아 '비비고 반계탕'을 활용해 원기회복 컨셉트의 쿠킹클래스를 진행한다. 다음 달에는 CJ제일제당 홈페이지(www.cj.co.kr)를 통해 50명을 대상으로 '비비고 추어탕'과 '비비고 반계탕'의 제품 체험단을 운영한다.

이 밖에도 SNS 채널을 활용해 제품으로 만들 수 있는 다양한 레시피 등을 공개하는 등 제품 알리기에 주력할 계획이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가정에서 즐기던 메뉴를 선보이며 HMR 시장의 대표주자로 자리매김했고, 추어탕과 반계탕, 삼계탕, 갈비탕까지 더불어 보양식을 겨냥하는 포트폴리오를 확대해 다양한 소비자 입맛을 공략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엄선한 원재료와 엄격한 제조과정을 거친 다양한 국물요리 제품을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