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쿨푸드, 여름철 앞두고 위생 관리 강화
스쿨푸드, 여름철 앞두고 위생 관리 강화
  • 우세영 기자
  • 승인 2019.05.27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쿨푸드가 여름철 앞두고 위생 관리 강화에 나섰다. 사진=스쿨푸드
스쿨푸드가 여름철 앞두고 위생 관리 강화에 나섰다. 사진=스쿨푸드

종합외식기업 SF이노베이션(대표 이상윤)은 먹거리 안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여름철을 앞두고 자사에서 운영하고 있는 프리미엄 분식 프랜차이즈 ‘스쿨푸드’, ‘스쿨푸드 딜리버리’의 매장 위생 관리 강화에 나선다.

본격적인 여름철을 앞두고 외식 전문 프랜차이즈로서 자발적인 식품 위생 안전 관리에 나서며 만전을 기한다. 품질·위생 전담 부서인 QC팀(Quality Control, 품질관리팀)이 전 매장을 순회하며 식품 안전에 위협을 가할 수 있는 위생 부분에 대해 다시 한번 점검하고 취약해진 부분을 보완, 최상의 위생 상태를 유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특히 배달 주문의 경우 고객의 눈에 제조 과정이 직접 보이지 않는 점을 감안해 더욱 높은 수준의 위생 기준을 설정해, 고객 우려를 불식시켜 나갈 예정이다.

또한 스쿨푸드 및 스쿨푸드 딜리버리를 중심으로 김작가의 이중생활, 분짜라붐 등 SF이노베이션이 운영하고 있는 모든 브랜드 매장의 식품의약안전처(이하 식약처) 위생등급제 인증을 추진 중이다. 이미 압구정 현대점, 김포현대아울렛점(매우 우수), 목동 현대점, 동부산롯데점(우수), 구리롯데아울렛점(좋음) 등이 식약처의 위생등급 인증을 획득했으며, 순차적으로 전 매장에 확대해 나가 올해 안으로 전 매장 인증을 목표로 하고 있다.

스쿨푸드 QC팀 이종호 차장은 “식품 안전사고가 빈번히 발생하는 여름철을 앞두고 사전 관리를 위해 식약처의 위생등급제 인증 등 청결에 대한 고객 신뢰도를 높일 수 있는 방안을 중점적으로 시행하고 있다”며, “철저한 매장 환경 관리를 통해 언제나 믿고 먹을 수 있는 안전 먹거리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위생등급제는 식약처가 2017년 5월 신설한 인증제도로 전국 음식점을 대상으로 위생 수준 향상과 안전한 외식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평가기관인 한국식품안전관리등급원이 현장 평가를 통해 ‘매우 우수’, ‘우수’, ‘좋음’ 등 총 3단계 등급을 부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