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인 가구 증가로 신선식품 소포장 ‘열풍’
1인 가구 증가로 신선식품 소포장 ‘열풍’
  • 식품외식경제
  • 승인 2019.05.29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통업계에 따르면 신세계백화점은 소가족 중심의 사회 트렌드에 맞춰 굴비 20마리를 묶어 판매하던 두름 대신 14마리를 묶은 '1엮음'이라는 새로운 단위를 쓰겠다고 밝혀.

롯데마트도 최근 1~2인 가구 증가 추세에 발맞춰 베개 수박·블랙보스 수박 등 중과종 수박을 확대키로. 필요 이상의 큰 규격, 이동의 무거움, 수박 껍데기 처리 곤란 등의 이유로 소비자들이 수박 구매를 포기하는 상황이 발생.

이에 롯데마트는 3~5㎏ 내외의 중과종 수박을 확대 운영키로. 이번에 선보이는 중과종 수박은 베개 수박, 블랙보스 수박. 롯데마트는 향후 전체 수박의 매출 중 30%이상을 중과종 수박으로 채울 방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