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음료, 숙취해소 차음료 ‘새벽헛개’ 전면 리뉴얼
하이트진로음료, 숙취해소 차음료 ‘새벽헛개’ 전면 리뉴얼
  • 김지은 인턴기자
  • 승인 2019.08.14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드러운 감칠맛 살린 헛개차 음료로 2030 여성 입맛 공략
사진=하이트진로 제공
사진=하이트진로 제공

하이트진로음료는 여성 소비자층을 겨냥해 맛부터 패키지 디자인까지 전면 개선한 숙취해소 차음료 ‘새벽헛개’를 새롭게 출시한다.

새로워진 새벽헛개는 ‘감칠맛’을 살려 기존 헛개차 음료의 맛이 부담스러웠던 여성 소비자들도 부담 없이 음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헛개차를 음주 전후는 물론 일상생활에서도 갈증해소와 수분보충을 위해 마실 수 있도록 능이버섯추출물 등을 사용해 부드러운 감칠맛이 나도록 했다.

또한 하이트진로음료는 새벽헛개를 아셉틱(Aseptic) 생산으로 전환하며 제품 안정성과 품질을 강화했다. 무균 충전 방식인 아셉틱 공법은 원료의 영양소를 최대한 유지하고 원료 고유의 맛과 향을 살릴 수 있는 생산방식이다.

패키지 디자인 역시 여성 소비자들의 감성에 맞춰 다듬었다. 밝은 컬러의 라벨로 교체해 시원하고 청량한 느낌을 강조했으며 헛개나무열매를 일러스트로 처리해 부드러운 이미지를 표현했다. 용기는 기존 대비 20mL 증량한 520mL 페트 용기를 사용했다.

하이트진로음료 마케팅 관계자는 “저용량 드링크 타입의 숙취해소음료 시장은 현재 1800억 원 규모로 매년 증가하고 있으며 숙취에 좋다고 알려진 헛개를 원료로 하는 RTD 차음료 제품의 경우에도 연 900억 원 규모로 최근 10년간 성장을 지속하는 시장”이라며 “차음료 주 소비층인 2030 여성들이 부담 없이 마실 수 있는 숙취 및 갈증 해소 음료로 숙취해소음료 수요층과 차음료 수요층을 동시에 공략할 것”이라고 말했다.

새벽헛개는 전국 편의점과 할인점 등에서 판매될 예정이며 가격은 520mL 한 페트에 편의점가 기준 2000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