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무원, ‘한국산 김치’ 미국 전역 1만 개 매장 확대 유통
풀무원, ‘한국산 김치’ 미국 전역 1만 개 매장 확대 유통
  • 이경민 기자
  • 승인 2019.08.21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에서 만들어 수출하는 ‘한국산 김치’ 전략 통해…미국 유통업체들 호평 잇따라
(사진제공=풀무원)
(사진제공=풀무원)

한국산 주 원재료로 한국에서 생산하는 풀무원의 ‘한국산 김치’가 미국 전역 대형 매장부터 슈퍼마켓까지 1만 개 매장에서 판매된다.

풀무원식품(대표 박남주)은 풀무원 김치가 미국 제2 유통업체인 크로거(Kroger)에 입점, 글로벌 최대 유통사인 월마트를 비롯한 현지 양대 유통망을 확보함과 동시에 미국 전역에 1만 개 판매처를 확보했다고 21일 밝혔다.

전북 익산 ‘글로벌김치공장’에서 생산되는 풀무원 김치는 지난 6월 월마트 3900개 매장과 미국 동부 유통 강자 퍼블릭스 1100개 등 5000개 매장에 입점했다.

최근에는 크로거와 세이프웨이, 푸드 라이언 등 5000개 매장에 추가 입점해 미국 내 총 1만 개 매장에서 한국산 김치를 선보인다.

특히 풀무원은 미국 총 20여 개 유통사와 협의하면서 대형 할인점부터 슈퍼마켓, 편의점 등 다양한 채널을 확보해 미국 대도시부터 지역 마을 단위까지 한국산 김치를 입점시켰다.

미국 시장에서 김치를 판매할 여건이 갖춰진 점포 수는 약 2만 개 정도다. 이미 절반가량 입점에 성공한 풀무원 김치는 매장 수를 더욱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풀무원 김치가 미국에서 통하고 있는 것은 독자적인 한국산 김치 전략 때문이다.

풀무원의 ‘한국산 김치’ 전략은 원료 산지 및 생산지가 중요한 발효식품의 특성을 반영하고 있다. 본연의 맛을 유지하기 위해 주재료인 배추와 무 수확부터 토착 미생물의 영향을 받는 발효과정까지 한국에서 진행, 해외에서 내기 어려운 국산 김치만의 발효미와 감칠맛을 유지했다.

풀무원식품 이준화 김치 CM은 “한국에서 만들어 수출하는 방식에 우려의 시선도 있었지만 오히려 미국에서는 이런 점을 생각보다 더 높이 평가하고 있다. 한국산 김치의 경쟁력을 확인할 수 있는 부분”이라며 “풀무원은 앞으로도 대표 한식인 김치를 글로벌 시장에 제대로 알리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