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자연주의 루소, ‘콜롬비아 엘 살라다’ 출시
커피자연주의 루소, ‘콜롬비아 엘 살라다’ 출시
  • 김지은 인턴기자
  • 승인 2019.08.23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두 가지 로스팅 방식으로 두 가지 맛 표현
사진=커피자연주의 루소
사진=커피자연주의 루소

커피자연주의 루소는 16일 열여섯 번째 바리스타 픽으로 ‘콜롬비아 엘 살라다’를 출시했다. ‘루소 바리스타 픽’은 커피에 이야기를 담아 커피 본연의 맛과 향을 쉽게 전하기 위해 시작한 프로젝트로 루소랩의 바리스타가 생두 선정부터 로스팅, 추출까지 커피를 개발하는 전 과정에 참여한다.

열여섯 번째 바리스타 픽인 콜롬비아 엘 살라다 개발에는 루소랩 청담의 박인산 로스터가 참여했다. 해당 커피는 개발자인 로스터의 장점을 살려 로스팅에 중점을 두고 하나의 생두를 두 가지 방식으로 로스팅해 서로 다른 맛을 표현했다.

라이트 미디엄 로스팅은 높은 온도에서 빠르게 로스팅해 산미를 강조했다. 청사과 같은 산미, 바닐라와 홍차의 향미가 특징이다. 반면 미디엄 로스팅은 낮은 온도에서 천천히 로스팅해 높은 온도에서 배출해 커피의 단맛과 바디감을 강조했다.

해당 원두는 루소랩 청담, 정동 매장과 온라인 홈페이지에서 구입할 수 있으며 가격은 두 가지 모두 200g 용량에 1만6000원이다. 또한 루소랩 청담에서는 두 가지 커피를 바리스타가 직접 내려주는 필터커피(8000원)로 마실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