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주류, 오는 27일 ‘처음처럼’ 알코올 도수 16.9도로 리뉴얼
롯데주류, 오는 27일 ‘처음처럼’ 알코올 도수 16.9도로 리뉴얼
  • 식품외식경제
  • 승인 2019.11.25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주류가 ‘처음처럼’의 알코올 도수를 17.0도에서 16.9도로 내리기로 결정했다. 사진=롯데주류 제공

롯데주류가 소주를 가볍게 즐기며 마시는 것을 선호하는 소비자들이 꾸준히 증가하는 저도화 트렌드에 따라 ‘처음처럼’의 알코올 도수를 17.0도에서 16.9도로 내리기로 결정했다.

처음처럼의 대표 속성인 부드러움을 지속해서 강조하는 한편, 브랜드 로고를 포함한 디자인 요소를 간결하게 정리하고 라벨의 바탕색을 밝게 하는 등의 디자인을 리뉴얼 했다.

롯데주류 관계자는 “전국구 소주 주력 제품의 알코올 도수가 16도 대로 내려간 것은 처음처럼이 최초”라며 “부드러움을 강조한 다양한 마케팅 활동과 이번에 리뉴얼한 제품을 통해 소주시장에서 부드러운 소주 이미지를 더욱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리뉴얼과 동시에 새로운 광고 캠페인도 전개한다. 첫 번째 캠페인 “만드니까”는 처음처럼을 만드는 직원들이 출연한 영상으로 진정성 있는 스토리를 통해 처음처럼의 생산과정을 보여줌으로써 처음처럼이 대한민국 소주임을 자연스럽게 강조했다.

이어 12월 중순에는 모델 수지와 함께 부드러운 소주를 콘셉트로 새로운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