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식품부, 제23회 농림식품산업 미래성장포럼 개최
농식품부, 제23회 농림식품산업 미래성장포럼 개최
  • 박현군 기자
  • 승인 2020.02.20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농업을 위한 그린바이오 전문가 한자리에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가 주최하고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원장 오병석)이 주관하는 ‘제23회 농림식품산업 미래성장포럼’이 오는 20일 오후 2시 서울 서초구 양재동 엘타워에서 개최된다.

농림식품산업 미래성장포럼은 농림식품산업 과학기술 분야의 주요 이슈에 관해 토론하고 정책방향을 제시하고자 2014년부터 23회째 운영하고 있다.

그동안 기후변화·친환경 농업·바이오산업·스마트농업·곤충산업 등 다양한 농식품 분야의 국내 과학 기술 현황을 파악하고 미래농업의 혁신과 비전을 제시하는 역할을 해왔으며 국제 심포지엄도 개최해 전 세계 과학 기술 트렌드에 대해서 논의했다.

올해 첫 번째로 개최하는 이번 포럼은 ‘미래농업을 위한 그린바이오 산업육성’을 주제로 그린바이오 현황 및 비전, 과제 등에 대해서 전문가가 주제 발표를 하고 종합토론을 진행할 예정이다.

그린바이오산업은 농업·식품·생명 자원 등을 포함하는 바이오산업으로 그간 레드바이오(보건·의료)에 비해서 정책적 지원이나 투자는 부족했으나 앞으로 급속한 성장이 기대되는 분야다.

주제 발표는 각 분야 전문가인 정인석 교수(한국외국어대학교·한국바이오경제학회장), 문병석 부원장(한국콜마종합기술원), 손은주 대표(㈜바이오앱), 정광호 연구소장(청원생명농협쌀조합법인)이 할 예정이며 국내·외 그린바이오 현황 및 발전 방향에 대한 전망을 짚어본다.

발표 후에는 한국과학기술원 김선창 연구소장을 좌장으로 각 분야 전문가로 구성한 패널 토론 및 포럼 참석자의 질의응답 시간을 갖는다. 또한 참석자들이 다양한 아이디어를 제시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포럼은 인터넷으로 생중계할 예정으로 페이스북(www.facebook.com/ipet)과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시청하면 된다.

윤동진 농식품부 농업생명정책관은 “바이오산업은 인구·자원·환경 등 글로벌 사회문제에 대응하기 위한 돌파구이자 급속한 산업 성장이 예상되는 유망 분야로 산업 전반의 혁신을 촉진할 수 있도록 정책 패러다임 전환이 필요하다”며 “미래성장포럼을 통해 각 분야의 다양한 의견을 정책에 반영해 농식품 산업에 바이오 기술을 접목한 융합형 신산업 육성을 추진하기 위해 생명 자원 확보, 기술 개발, 인프라 확충 등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