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C協, 서울산업진흥원 서울유통센터로 사무국 이전
FC協, 서울산업진흥원 서울유통센터로 사무국 이전
  • 이동은 기자
  • 승인 2020.03.20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회장 정현식, 이하 협회)가 13일 서울 서초구 사무국을 강서구 서울산업진흥원(대표 장영승·이하 SBA) 서울유통센터로 이전했다고 밝혔다. 

협회는 이전을 계기로 중소기업 우수 상품의 홍보 및 판매 촉진을 지원하는 ‘서울어워드’에 프랜차이즈 기업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등 등 우수·유망 상품의 국내 유통 판로 개척과 해외 수출을 적극적으로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또 기타 판로 확대를 위한 사업 및 서울시 정책에 참여, SBA와 프랜차이즈 업계의 매출 증진을 적극 도모해 나간다. 

협회는 “우리나라 프랜차이즈 기업들의 경쟁력은 세계에서도 내로라하는 수준이지만, 92%가 매출 100억원 미만의 중소기업으로 구성돼 있어 국내외 판로 개척에 여력이 부족한 형편”이라면서 “이번 사무국 이전을 계기로 SBA와 긴밀한 공조 체계를 구축, 중소 프랜차이즈 기업들의 성장을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