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년가게, 현대기아차 내비게이션에서 본다
백년가게, 현대기아차 내비게이션에서 본다
  • 정태권 기자
  • 승인 2020.07.31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운전자 키워드 검색 통해 가까운 거리 백년가게 찾아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 이하 중기부)는 ‘자상한 기업’인 현대·기아자동차(이하 현대기아차)와 협업해 지난달 20일부터 현대기아차 내비게이션에 ‘백년가게’ 정보를 연계했다고 밝혔다.

자상한 기업은 기업이 보유한 인프라, 상생 프로그램, 노하우 등의 강점을 중소기업·소상공인·자영업자 등 협력사·미거래기업까지 공유하는 자발적 상생협력 기업을 말한다. 백년가게는 30년 이상 장수하는 소상공인 중 전문성, 차별성, 성장가능성 등을 평가해 중기부가 소상공인 성공모델로 선정하는 제도로 지난 2018년부터 지금까지 총 405개 업체를 선정했다. 

백년가게 정보가 현대기아차 네비게이션에 탑재되면서 운전자는 키워드 검색을 통해 가까운 거리의 백년가게를 찾을 수 있다. 또한 내비게이션 지도에 백년가게 위치와 로고가 함께 노출돼 백년가게 브랜드 확산과 홍보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현대기아차 관계자는 “고객에게는 운전에 도움이 되는 정보를, 소상공인에게는 홍보의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방면에서 상생의 가치를 발휘할 수 있는 사업을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중기부 관계자는 “자상한 기업인 현대기아차가 여름 휴가철을 맞아 전국의 백년가게를 안내함으로써 지역 명소가 전국의 명소가 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향후에도 다양한 방법으로 백년가게를 국민에게 알릴 수 있는 상생 협업 사례를 발굴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