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신약개발연구소, ‘대마(Hemp)’ 주제 학술 토론회 개최
전북대 신약개발연구소, ‘대마(Hemp)’ 주제 학술 토론회 개최
  • 이동은 기자
  • 승인 2020.10.22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마(Hemp)의 국내외 현황과 새로운 용도 개발 및 산업화 방향’ 주제

전북대 약학대학 신약개발연구소는 다음 달 18일 전북대 글로벌인재관 큰사람홀에서 ‘대마(Hemp)의 국내외 현황과 새로운 용도 개발 및 산업화 방향’을 주제로 학술 토론회를 개최한다.

이날 토론회는 세션1 주제발표와 세션2 지정토론으로 나뉘어 진행된다.

주제발표는 권대영 한국식품연구원 박사가 좌장을 맡았으며 △세계 대마 산업의 현황과 한국의 과제(김문년 안동보건소장 박사) △대마의 건강기능식품으로서의 활용방안(조만수 국민대 교수) △LED 식물공장을 이용한 의료용 대마 재배 및 활용(심현주 전북대 교수) 순으로 이어진다.

지정토론에는 장재기 농촌진흥청 약용식물과 과장, 박상기 ㈜컨설팅앤컨설턴트 대표, 김형식 농림축산식품부 원예과 과장, 이향기 한국소비자연맹 부회장, 허석현 한국건강기능식품협회 국장 등이 참여한다.

소윤조 전북대 신약개발연구소장은 “대마의 국내외 현황과 새로운 용도 개발 및 산업화 방향에 대해 관련 분야에 조예가 깊은 전문가들과 함께 발표와 토론의 자리를 마련했다”며 “활발한 토론을 통해 풍성한 연구 교류의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