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돈농가, 북한이탈주민 학생 통일장학금 1천만 원 기부
한돈농가, 북한이탈주민 학생 통일장학금 1천만 원 기부
  • 정태권 기자
  • 승인 2020.11.12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돈자조금, 2016년부터 장학금 지원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는 지난달 27일 서초동 제2축산회관에서 북한이탈주민 학생에게 장학금 전달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 제공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는 지난달 27일 서초동 제2축산회관에서 북한이탈주민 학생에게 장학금 전달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 제공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하태식, 이하 한돈자조금)는 지난달 27일 일가재단(이사장 김한중)과 함께 서초동 제2축산회관에서 북한이탈주민 학생에게 장학금 전달식을 진행했다.

전달식에는 하태식한돈자조금 위원장을 비롯해 이범호 일가재단 통일장학회 위원장(돈마루˙나람 대표), 김찬란 일가재단 상임이사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한돈자조금은 일가재단 통일장학위원회의 추천을 받아 선발된 대학생 2명에게 각 500만 원씩 총 100만 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하태식 한돈자조금 위원장은 “한돈 농가에서 드리는 장학금으로 북한이탈주민 학생들이 우리나라에 정착해 어려움을 이겨내고 우리 사회에 이바지하는 인재가 되길 바란다”며 “한돈 농가는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 공헌 활동을 통해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데 앞장 서겠다”라고 밝혔다.

2016년부터 꾸준히 일가재단에 통일장학금을 전달하고 있는 한돈자조금은 축산 분야는 물론 미래 인재를 양성하는데 힘쓰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