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맛나는 건강기능성 원료 허용
단맛나는 건강기능성 원료 허용
  • 박현군 기자
  • 승인 2020.12.07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강기능식품의 기준 및 규격 일부개정고시(안) 행정예고

식품업계의 건강기능식품 출시가 활발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는 건강기능성 물질에 단맛 등을 첨가해 원료성 제품으로 제조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을 담은 ‘건강기능식품의 기준 및 규격’ 고시 개정안을 7일 행정예고 한다고 밝혔습니다.

지금까지는 건강기능성을 가진 추출물로 인정받은 원료에 다른 원료를 혼합하거나 분말 등의 형태로 변경할 수 없었다.

만약 다른 원료의 혼합 혹은 분말 등의 형태로 바꾸면 건강기능성 추출물로 다시 인증을 받아야 했다.

그러나 이번 개정으로 안전성과 기능성에 영향을 주지 않는 전분, 과당 등을 혼합하거나 추출액원료를 분말화하는 등 다른 형태로 제조할 수 있게 됐다.

이번 고시는 식약처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며 2021년 2월 8일까지 의견을 취합한 후 3월부터 시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