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미노피자, 업계 최초 드론·로봇 이용한 배달서비스 선봬
도미노피자, 업계 최초 드론·로봇 이용한 배달서비스 선봬
  • 이동은 기자
  • 승인 2020.12.08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균관대학교 자연과학캠퍼스서 테스트 실시… 내년 상반지 확대 운영
도미노피자는 지난 5일 성균관대학교 자연과학캠퍼스 내 매장에서 드론 도미 에어와 자율주행 로봇 도미 런을 이용한 배달 서비스를 테스트했다. 사진은 드론 도미 에어. 사진=도미노피자 제공
도미노피자는 지난 5일 성균관대학교 자연과학캠퍼스 내 매장에서 드론 도미 에어와 자율주행 로봇 도미 런을 이용한 배달 서비스를 테스트했다. 사진은 드론 도미 에어. 사진=도미노피자 제공

도미노피자가 피자업계 최초로 국내에서 드론과 자율주행 로봇을 이용한 배달서비스 테스트를 실시했다.

도미노피자는 지난 5일 성균관대학교 자연과학캠퍼스 내 매장에서 드론 ‘도미 에어’와 자율주행 로봇 ‘도미 런’을 이용한 배달 서비스를 테스트했다. 도미노피자의 드론과 자율주행 로봇 배달 서비스는 지리정보시스템(GIS)을 통해 사용자의 위치를 탐색하고 근접한 매장과 수령 장소를 안내하는 ‘도미노 스팟(DOMINO SPOT)’에 기반했다.

도미노피자의 배달 전용 드론인 도미 에어에는 고객에게 따뜻한 피자를 전달하기 위해 도미노피자가 직접 개발한 보온 기능을 갖춘 배달 박스를 탑재했다. 도미노피자 모바일 앱을 통해 ‘드론 전용 도미노 스팟’을 지정해 주문하면 도미 에어가 도착지 정보를 자동으로 인식해 전달한다.

도미 에어는 자율주행 기능을 기본으로 비행하지만 원격관제시스템을 통해 노선변경이 가능하도록 해 안전을 최우선으로 한 것이 특징이다. GPS트래커를 통해 고객이 실시간으로 도미 에어의 위치를 확인하고 배달 장소에서 원격인증 시스템을 통해 배달 박스의 음식을 수령할 수 있다. 지난 5일 테스트 결과를 토대로 추가 보완을 거쳐 내년 상반기부터 한강공원, 해수욕장 등 도미노 스팟 지역을 대상으로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도미노피자가 LG전자와 손잡고 개발한 자율주행 배달 로봇 도미 런. 사진=도미노피자 제공
도미노피자가 LG전자와 손잡고 개발한 자율주행 배달 로봇 도미 런. 사진=도미노피자 제공

도미노피자가 LG전자와 손잡고 개발한 자율주행 배달 로봇 도미 런은 지리정보 및 배달동선을 학습하는 머신러닝을 통해 도로 내의 위험 요소를 피해 이동할 수 있는 기능을 갖췄다. 특히 안전을 위해 도미 런은 주행 시 음악이 나오며 위험이 감지되면 주변에 음성으로 안내하는 기능도 탑재돼 있다.

고객이 주문 장소에서 도미노피자 모바일 앱을 통해 피자 수령 인증을 하면 배달 배송 박스의 음식을 받을 수 있다. 현재 도미 런 배송 서비스는 도미노피자 성균관대학교 수원캠퍼스 매장에서만 로봇 전용 도미노 스팟을 지정해 이용할 수 있으며 내년부터 일부 상업지역과 아파트 지역을 대상으로 서비스를 확장할 계획이다.

도미노피자 관계자는 “푸드테크 선두 기업으로서 도미노피자는 남들보다 앞선 배달 서비스로 고객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드론과 로봇을 이용한 배달 서비스를 테스트했고 이를 지속 개발해 상용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