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상, 4억 인구 중동 입맛 잡는다
대상, 4억 인구 중동 입맛 잡는다
  • 정태권 기자
  • 승인 2020.12.11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가집 김치, 두부 등 카타르 메인스트림 유통채널 입점
중동 카타르 까르푸 신선식품 코너에 전시된 대상 제품들.사진=대상㈜ 제공
중동 카타르 까르푸 신선식품 코너에 전시된 대상 제품들.사진=대상㈜ 제공

대상㈜이 청정원과 종가집 브랜드를 앞세워 인구 4억 명의 중동시장 공략에 나섰다.

대상은 종가집의 김치, 두부, 떡류, 단무지, 우엉, 유부초밥, 쌈무 등 신선식품이 카타르 현지 메인스트림 유통채널인 까르푸(Carrefour), 룰루(Lulu) 하이퍼마켓, 스파(Spar), 모노프릭스(Monoprix) 등 총 21개 점포에 입점하고 본격 판매에 나섰다고 지난달 26일 전했다. 

대상은 지난 2009년에 청정원 장류 제품(고추장, 된장, 쌈장)을 룰루(Lulu)에 입점시키며 국내 식품업계 최초로 장류 제품 판매를 시작했다. 

현재 대상은 이번에 카타르에 입점한 신선식품을 포함해 장류, 소스류, 편의식, 해조류 등 총 44개 품목을 수출하고 있다. 특히 종가집 김치는 할랄(Halal) 인증을 받은 포기김치, 맛김치, 총각김치, 깍두기 등을 판매하고 있다.

이라크에는 종가집 캔김치, 컵쌀국수, 청정원 장류, 카레, 조미김 등 상온식품이 최근 쿠르디스탄(Kurdistan) 내 현지 메인스트림 유통채널인 까르푸(Carrefour), 마지디몰(Majidi Mall), BRZ 등에 입점했다. 

대상은 앞으로 이라크 내에서 수입에 유연한 지방자치정부 관할 지역을 중심으로 시장을 개척하고 점차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대상 관계자는 “K-FOOD 열풍이 전 세계적으로 점차 확산되고 있긴 하지만 중동은 아직 다른 지역에 비해 한식이 많이 알려지지 않아 앞으로 개척해 나갈 부분이 많이 있다”며 “코로나19 상황이 진정되면 현지인들이 제품을 직접 경험해보고 구매할 수 있도록 제품 론칭 행사 등 마케팅 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