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약품 '비타업' 출시
현대약품 '비타업' 출시
  • 관리자
  • 승인 2006.01.05 0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대표 기능성음료인 미에로화이바와 헬씨올리고를 생산하는 현대약품㈜ 식품사업부가 지난 3일 비타민 음료인 ‘비타업’을 출시했다.
새로 출시되는 비타업은 비타민C 700mg을 함유하고 있으며 B2(리보플라빈)와 B6(피리독신)을 보강했다. 비타업은 기존 정제형이나 과립형 제품으로 섭취해야 했던 불편함과 지나치게 신맛으로 인해 비타민 음료를 꺼리던 소비자들을 위해 비타민C 특유의 신맛을 줄이면서도 비타민C 특유의 효능을 잘살려 냈다는 평가이다. 현재 국내 비타민음료시장은 2천억원 규모로 성장했다. 비타업는 100ml 병제품이며 권장소비자 가격은 500원으로 20-30대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편의점과 슈퍼 등을 통해 판매하게 된다.

현대약품 관계자는 “비타민음료시장이 비록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지만 기존 기능성 음료시장에서 쌓아온 유통과 마케팅 채널을 가동해 적극적으로 시장을 공략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