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사상 최대 수출실적 갱신
하이트진로, 사상 최대 수출실적 갱신
  • 관리자
  • 승인 2011.11.04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분기 누계 수출액 1억715만달러로 전년보다 30.3% 늘어
하이트진로가 올해 3분기 만에 1억달러를 돌파하며 최대 수출실적을 갱신했다.

하이트진로(대표 이남수)는 올해 3분기까지 수출실적이 전년 동기대비 30.3% 증가한 1억715만달러로 1억708만달러를 기록한 지난해 연간 실적을 돌파했다고 지난 2일 밝혔다.

주종별로는 소주 4178만달러ㆍ맥주 5489만달러ㆍ막걸리 1048만달러를 수출해 전년 동기대비 각각 2.5%ㆍ48.9%ㆍ127.6% 늘었다.

하이트진로의 수출성장세는 최대 시장인 일본에서 맥주와 막걸리의 판매가 호조를 보이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3분기까지 일본 수출실적은 맥주 4468만달러, 막걸리 1041만달러로 전년 동기대비 각각 59.3%·137.6%의 급증세를 보였다.

맥주의 일본 수출은 제3맥주의 인기로 최근 3년간 4배 가까운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 8월에는 일본 최대 유통업체에 연간 400억원(500만 상자) 규모의 맥주수출계약을 체결해 향후 대일 수출 성장에 가속도가 붙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 일본시장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진로막걸리’는 지난해 70만 상자 수출에 이어 올해 3분기까지 99만 상자를 수출해 연간 목표 120만 상자를 무난히 달성할 전망이다.

하이트진로는 지난 8월 싱하맥주(Singha Beer)를 제조ㆍ판매하는 태국 대표 맥주기업 분럿그룹과의 소주수출 계약을 맺는 등 시장을 다변화하고 있다.

2007년 이후 해외사업을 강화한 하이트진로는 연평균 17.4%의 가파른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다.

수출비중도 2007년 3.5%에서 2010년에는 두 배에 달하는 7%로 늘었으며, 해외법인의 매출을 포함한 글로벌 사업규모도 2010년 4352억원을 달성했다.

하이트진로는 오는 2015년 수출 2억달러를 돌파해 수출비중을 10% 이상으로 확대하고 글로벌 사업규모 8천억원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하이트진로 관계자는 “공격적인 시장 개척, 사업모델 개발, 현지화 전략을 통해 글로벌 시장 진출을 더욱 강화할 것”이라며 “수출 품목뿐만 아니라 아시아시장을 중심으로 수출지역 다변화를 통해 해외시장 확대에 주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백안진 기자 baj@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