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이슬 ‘가장 많이 팔린 증류주’ 16년 연속 1위
참이슬 ‘가장 많이 팔린 증류주’ 16년 연속 1위
  • 이원배 기자
  • 승인 2017.09.27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는 소주 브랜드 ‘참이슬’이 16년 연속 전 세계 가장 많이 팔린 증류주 1위에 올랐다고 지난 26일 밝혔다.

영국 주류 전문지 드링크스 인터내셔널(Drinks International)에 따르면 참이슬은 글로벌 증류주 브랜드 중 지난해 가장 많이 팔린 브랜드 1위를 차지했다. 2001년 처음 1위에 오른 후 연속 16년 기록으로 2위 브랜드와 판매량이 2배 이상 차이나는 수준이다.

하이트진로는 이를 기념해 포스터를 제작하고 소비자 홍보에 나선다. 포스터는 전 세계 판매 1위 리큐르 참이슬이라는 메시지를 한국어를 포함해 4개 국어로 제작해 제주 및 주요 도시의 외국인 거주지역과 이태원 등 관광 특별구역을 중심에 배포할 예정이다.

참이슬은 1998년 출시해 2006년에 100억 병 판매, 2012년 200억 병 판매 돌파를 기록하며 국민 브랜드 입지를 강화해왔다. 지난해에만 17억 병이 판매됐고 올 8월까지 누적판매량은 272억 병을 기록 중이다.

이원배 기자  |  lwb21@foodbank.co.kr
이원배 기자
이원배 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