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류산업協, 국산 밀 1만t 주정용 인수
주류산업協, 국산 밀 1만t 주정용 인수
  • 윤선용 기자
  • 승인 2017.10.27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주류산업협회와 국산밀산업협회가 지난해 생산된 밀 1만t을 주정용으로 특별 처분하는데 합의했다. 지난해부터 계속된 국산 밀 재고 과잉으로 협회 수매 회원사들의 경영이 어려워졌다. 때문에 올해 생산 밀에 대한 농가 수매대금 지급이 지연되고, 내년 수매계약 여부도 불투명해졌다.

이에 농림축산식품부가 양 협회간 협의를 중재, 주류협회가 2018~2019년도에 주정용으로 밀 1만t을 인수하기로 합의했다. 또 수매자금이 부족한 회원사에는 농협경제지주에서 자금을 융자 지원키로 했다.

이번 합의에 따라 재고로 어려움을 겪던 밀 협회 수매 회원사의 경영난이 해소돼 올해 계약재배 물량 중 일부 지연됐던 수매대금이 농가에 지급될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