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도날드, 금빛 행운 기원 ‘행운버거’ 출시
맥도날드, 금빛 행운 기원 ‘행운버거’ 출시
  • 이원배 기자
  • 승인 2018.01.12 1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새해 행운을 기원하는 ‘행운버거’를 이달 25일까지 한정 판매한다. 사진=맥도날드 제공

맥도날드는 새해 행운을 기원하는 ‘행운버거’를 이달 25일까지 한정 판매한다고 최근 밝혔다. 행운버거는 새해의 행운을 가져다주길 희망하며 2013년부터 매해 연말마다 출시해온 메뉴로, 고객들에게 큰 사랑을 받으며 맥도날드의 대표 스테디셀러 메뉴로 자리 잡았다.

올해는 꾸준히 인기를 누려온 골드와 레드 두 가지 맛으로 고객을 찾아간다. ‘행운버거 골드’는 쫄깃한 쇠고기 패티에 갈릭 소스를 더해 떡갈비를 연상시키는 풍성한 맛과 식감을 자랑한다. ‘행운버거 레드’는 쇠고기 패티에 토마토 칠리 소스가 어우러져 한국인의 입맛에 맞는 매콤한 맛을 선사한다.

맥도날드는 행운버거 출시와 함께 인기 사이드 메뉴인 ‘컬리 후라이’도 선보인다. 회오리와 같이 돌돌 말린 모양이 특징인 컬리 후라이는 통감자로 만들어져 바삭바삭한 맛을 더했다. 컬리 후라이는 행운버거 판매 시즌에만 맛 볼 수 있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를 맞아 특별히 제작된 ‘2018 평창™ 에디션 코카-콜라 컵’이 함께 출시된다. 올림픽 공식 후원 레스토랑인 맥도날드에서만 판매되는 컵은 5개의 각기 다른 패턴으로 한정 제작돼 소장가치를 높였다.

맥도날드 마케팅 관계자는 “황금 개띠의 해를 맞아 올해 행운버거는 맥도날드를 사랑하는 고객뿐 아니라 평창 동계올림픽대회를 준비하는 선수들에게 금빛 행운을 기원하는 마음을 담았다”고 전했다.

이원배 기자  |  lwb21@foodbank.co.kr
이원배 기자
이원배 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