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워홈, ‘2018 조리경연대회’... 수상자 해외연수 특전
아워홈, ‘2018 조리경연대회’... 수상자 해외연수 특전
  • 윤선용 기자
  • 승인 2018.11.13 0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뉴 경쟁력의 원천, 수상작은 사업장 메뉴로 선정”
아워홈(대표 김길수)은 지난 9일 경기도 용인에 있는 아워홈 조리아카데미(OCA)에서 ‘2018 조리경연대회, 킹 오브 더 마스터 셰프(King of the Master Chef)’를 개최했다고 최근 밝혔다. 사진=아워홈 제공
아워홈(대표 김길수)은 지난 9일 경기도 용인에 있는 아워홈 조리아카데미(OCA)에서 ‘2018 조리경연대회, 킹 오브 더 마스터 셰프(King of the Master Chef)’를 개최했다고 최근 밝혔다. 사진=아워홈 제공

아워홈(대표 김길수)은 지난 9일 경기도 용인에 있는 아워홈 조리아카데미(OCA)에서 ‘2018 조리경연대회, 킹 오브 더 마스터 셰프(King of the Master Chef)’를 개최했다고 최근 밝혔다.

올해 대회는 지난 9월부터 시작해 국내외 900여 개 사업장에서 열린 예선전을 통과한 68명이 본선에 참가했다. 대회는 개인전(조리원, 조리사)과 팀전, 단체전으로 나눠 열렸다. 경연 주제는 △가심비 좋은 소확행 메뉴, △팔도 맛 향연, △만나는 2019년 아워홈 스마트 메뉴로, 참가자들은 주제에 맞는 다양한 신 메뉴를 선보였다.

이번 대회 수상작에는 춘장 대신 김 소스로 맛을 낸 ‘조미료 없는 건강한 짜장면’, 두부를 베이스로 만든 ‘수제 소시지와 장아찌 샐러드’, 진주 향토음식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한상을 차려낸 ‘진주 금상첨화’가 부문별 수상 영예를 안았다. 수상자들에게는 상금과 함께 해외 연수 기회가 부상으로 주어졌다.

단체전 우승을 차지한 이우식 조리사는 “경연대회를 위해 오래전부터 팀원들과 글로벌 식음 트렌드와 지역 전통 음식 등에 대한 조사를 진행하고 레시피 연구개발을 위해 노력했다”며 “오늘 선보인 메뉴가 아워홈 식음 사업장을 찾는 고객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을 수 있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아워홈은 이번 경연대회에서 입상한 메뉴의 레시피를 보완해 전 사업장에서 고객에게 선보일 계획이다.

아워홈 이상현 FS사업부 부장은 “매년 열리는 대회는 아워홈의 모든 조리사들이 갈고 닦은 실력으로 새로운 메뉴를 선보이는 축제이자, 아워홈 메뉴 경쟁력의 원천”이라며 “내부 행사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전국 사업장에 적용해 고객들에게 기존에 없던 특별하고 새로운 맛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2003년부터 시작해 올해 15회째를 맞은 아워홈 조리경연대회는 아워홈 조리사들이 갈고 닦은 조리 스킬과 새로운 메뉴를 선보이는 경쟁과 화합의 장이다. 아워홈은 경연대회에서 입상한 메뉴를 전국 아워홈 급식, 외식 사업장에 소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