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1만2천개 기업 불공정거래 실태조사
중기부, 1만2천개 기업 불공정거래 실태조사
  • 이동은 기자
  • 승인 2018.12.04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홍종학)는 총 1만2천개 기업을 대상으로 수·위탁거래 과정에서 발생하는 불공정행위 조사 및 시정을 위한 실태조사를 진행했다고 최근 밝혔다. 이는 지난해 총 6500개 업체에서 2배 이상 대폭 늘어난 숫자이다.

수·위탁거래는 제조, 판매, 용역 등을 업(業)으로 하는 자가 원료나 제품의 제조 및 기술개발 등을 다른 중소기업에 위탁하고 이를 위탁받은 중소기업이 전문적으로 물품 등을 제조하는 거래를 말한다.

이번 실태조사는 수·위탁거래관계에 있는 기업을 대상으로 납품대금 미지급이나 약정서 미발급 등 불공정거래 행위 전반에 대해 진행됐다. 특히 이번 조사는 대상 기업 수와 대기업 비중을 대폭 확대하는 등 대·중소기업 간 불공정거래 조사를 강화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