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유업, 루카스나인 아메리카노 리뉴얼 출시
남양유업, 루카스나인 아메리카노 리뉴얼 출시
  • 전윤지 기자
  • 승인 2019.03.18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카스나인 시그니처 아메리카노’
남양유업(대표이사 이광범)이 인스턴트 원두커피 ‘루카스나인 아메리카노’를 리뉴얼한 ‘루카스나인 시그니처 아메리카노’를 출시했다. 사진=남양유업 제공
남양유업(대표이사 이광범)이 인스턴트 원두커피 ‘루카스나인 아메리카노’를 리뉴얼한 ‘루카스나인 시그니처 아메리카노’를 출시했다. 사진=남양유업 제공

남양유업(대표이사 이광범)이 인스턴트 원두커피 ‘루카스나인 아메리카노’를 리뉴얼한 ‘루카스나인 시그니처 아메리카노’를 출시했다.
신제품은 슬로우 9기압으로 추출한 에스프레소로 커피 맛의 품격을 결정하는 산미가 잘 조화된 명품 아메리카노를 재현했다. 

고온고압으로 내리는 보통의 에스프레소와 달리, 신제품은 20분간 최적의 시간으로 추출해 부드럽고 깔끔한 맛을 구현한 슬로우 9기압 공법을 사용했다.
또, 커피와 물을 이상적인 비율과 저수율 추출공법으로 추출해 마지막 한 모금까지 텁텁하지 않도록 커피 맛 품격을 결정하는 산미 밸런스까지 유지해 완벽한 맛을 느낄 수 있다.

신제품은 마일드, 다크, 스위트 등 3가지 맛으로 구성된다.
마일드는 콜롬비아 Narino 수프리모 볶은 커피를 사용해 일반 수프리모 대비 과일 산미가 풍부한 것이 특징이다. 다크는 BSCA(브라질 스페셜티 커피협회)가 인증한 최상급 브라질 스페셜티 볶은 커피를 사용해 블렌드의 깊고 진한 맛이 일품이며, 스위트는 최상급 브라질 스페셜티 커피 블랜딩으로 깊고 풍부한 맛과 향이 뛰어난 제품이다.

남양유업 관계자는 “인스턴트커피의 대명사로 알려진 커피믹스의 성장률이 점차 줄고 있는데 반해 인스턴트 원두커피 시장규모는 매해 성장하고 있다”며 “신제품이 차별화된 맛으로 인스턴트 원두커피 시장에서 돌풍을 일으킬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