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파존스 피자, 품질관리센터 확장 이전 준공식
파파존스 피자, 품질관리센터 확장 이전 준공식
  • 정태권 기자
  • 승인 2019.03.27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준공식, 전국 300개 매장 배달 물량 수용 가능
안성QCC, 기존 용인QCC보다 3배 이상 큰 규모
6일 오전 한국파파존스 안성QCC 준공식에서 서창우 한국파파존스 회장(왼쪽 일곱 번째)과 잭 스웨즐랜드 파파존스 인터내셔널 최고운영책임자(왼쪽 열 번째)를 비롯해 참석자들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파파존스 제공
6일 오전 한국파파존스 안성QCC 준공식에서 서창우 한국파파존스 회장(왼쪽 일곱 번째)과 잭 스웨즐랜드 파파존스 인터내셔널 최고운영책임자(왼쪽 열 번째)를 비롯해 참석자들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파파존스 제공

프리미엄 피자 브랜드 한국파파존스㈜(회장 서창우)가 품질관리 및 물류센터인 ‘QCC(Quality Control Center)’ 확장 이전을 기념해 준공식을 열었다고 26일 밝혔다.

파파존스는 지난 6월, 기존 용인에 위치해 있던 QCC를 안성으로 확장 이전하는 공사에 착수해 약 9개월간의 노력 끝에 그 결실을 맺었다. 안성에 새로 설립된 QCC는 전국 300개 매장의 배달물량 공급이 가능한 규모로 대지면적 7,423㎡(2,245평)에 달한다. 이는 기존 용인QCC보다 3배 이상 큰 규모다.

이날 준공식에는 서창우 한국파파존스 회장, 전중구 한국파파존스 부사장 등 한국파파존스 임직원들과 이호만 안성시 양성면장을 비롯해 안성시 지역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서창우 회장은 "한국파파존스가 제2의 도약을 시작하는 자리에 많은 분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영광스럽다"며 "안성QCC의 최신 시설을 바탕으로 고객들에게 더 좋은 품질의 피자를 제공하도록 힘쓰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파파존스만의 특별 시설인 QCC는 품질관리센터와 물류센터를 결합한 시설로써, ‘전 세계 어디서나 피자 맛이 같아야 한다’는 파파존스 미국 본사의 경영 이념을 지키는 동시에 안정적인 가맹사업을 위한 필수적인 시스템이다.

한편, 안성 QCC는 HACCP 인증을 위한 모든 시설 구비를 마쳤다. 생산 제조 구역과 일반 구역을 완전히 분리해 위생 관리에 심혈을 기울여 오는 6월 HACCP 인증을 목표로 하고 있다. 또한 빵 발효 및 물 계량 시스템의 생산 공정을 자동화함으로써 생산의 효율성을 높였다.

최원제 한국파파존스 마케팅부장은 “안성QCC의 준공은 올해로 국내 진출 16년 차를 맞이한 파파존스가 전국 브랜드로 거듭나기 위한 초석”이라며 “외식 프랜차이즈 업계를 선도할 수 있는 브랜드로 거듭나기 위해 품질 관리에 더욱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