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진흥청 ‘인공지능 및 센싱기술’국제심포지엄 개최
농촌진흥청 ‘인공지능 및 센싱기술’국제심포지엄 개최
  • 우세영 기자
  • 승인 2019.05.09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네덜란드 등 세계 석학 참석, 토론 및 정보교류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농촌진흥청 국제회의장에서 ‘농업과 인공지능 및 센싱기술’을 주제로 8일 국제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번 국제심포지엄은 농촌진흥기관, 대학, 연구소 등 인공지능, 센싱기술 연구현황에 관심 있는 국내 전문가 150여명이 참석해 농업 혁신을 위한 인공지능 및 센싱기술 발전전략을 공유했다. 우리나라를 비롯한 미국, 네덜란드, 중국 농업부분에서 인공지능을 활용한 연구동향과 미국에서의 식품안전과 무인기를 활용한 센싱기술 등이 소개됐다. 

농촌진흥청과 미국 농업연구청(USDA-ARS)간 7차 워크숍과 연계돼 마련된 제2주제발표에서는 농업에서의 센싱기술을 집중 조명했다.
이번 국제심포지엄은 미국 농업연구청 과학자와 농촌진흥청 연구원들이 양 기관 협력방안 및 미래 협력사업 발굴에 대해 논의하는 기회가 됐다.
김경규 농촌진흥청장은 “인공지능, 빅데이터 활용과 센서 이용 기술의 발달은 미래 농업의 혁신을 이끌 것”이라며 “이번 국제심포지엄을 계기로술 선진국과의 정보교류·협력이 더욱 활발해 질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