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사비 진짜쫄면’, ‘미역초 비빔면’ 대박 조짐
‘와사비 진짜쫄면’, ‘미역초 비빔면’ 대박 조짐
  • 식품외식경제
  • 승인 2019.06.28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뚜기, 출시 한 달 만에 300만 개 이상 판매

 

여름철 별미 매콤한 쫄면과 비빔면의 계절이 돌아왔다. 올해에도 여름철 면류 시장에 다양한 비빔면류가 출시됐다. 
이 가운데 ㈜오뚜기가 지난 4월말 선보인 여름철 별미 라면 ‘와사비 진짜쫄면’과 ‘미역초 비빔면’이 큰 관심을 모으고 있다.
오뚜기가 올해 여름철 면류 시장 전면에 선보인 와사비 진짜쫄면과 미역초 비빔면은 출시 이후 5월 한 달간 300만 개 이상 판매되며, 지난해 66일 만에 1000 만 개의 판매고를 올린 진짜쫄면의 인기를 재현할 조짐을 보이고 있다. 

와사비의 색다른 매운맛 ‘와사비 진짜쫄면’
알싸한 와사비의 색다른 매운맛이 특징인 와사비 진짜쫄면은 지난해 여름철 쫄면 라면 시장을 이끌었던 오뚜기 진짜쫄면의 후속작이다. 
최근 젊은 층을 중심으로 매콤한 쫄면에 와사비를 첨가해 먹는 트렌드에서 착안해 만들어진 제품이다. 쫄깃하고 탄력 있는 쫄면 면발에 태양초 고추장이 들어간 매콤새콤한 진짜쫄면의 비법양념장과 톡 쏘는 매운맛의 알싸한 와사비가 색다른 매운맛을 선사한다. 

남해안 청정미역 가득한 ‘미역초 비빔면’
미역초 비빔면은 매콤새콤한 초고추장 비법소스와 두께감이 있는 남해안산 청정미역이 가득한 제품으로 넓은 미역을 매콤한 면발에 싸먹을 수 있는 새로운 여름라면으로 개발한 제품이다. 
쌀가루와 미역국농축액을 첨가한 쫄깃하고 탱탱한 면발에 큼지막한 미역이 풍부하게 들어있으며 태양초 고추장과 식초, 레몬, 참기름을 적용해 여름철 입맛을 돋아준다. 
‘쇠고기미역국라면’ 인기에 힘입어 개발한 ‘미역초 비빔면’은 오뚜기 창립 50주년을 기념하는 한정판 제품으로 더욱 특별한 제품이다. ㈜오뚜기는 지난해 출시 두 달 만에 1000만 개를 판매하며 하반기 라면 시장을 평정했다. 
 

자신만의 조리법 더해 SNS 화제 이끌어
와사비 진짜쫄면과 미역초 비빔면은 SNS 등 온라인에서 ‘와사비가 확실히 매운 맛을 더해준다’, ‘매콤함이 살아있어 더욱 생각나는 맛이다’, ‘면이 탱글하고 쌀가루가 들어있어 아주 맛있다’ 등 폭발적인 반응이 올라오며 소비자들의 구매로 이어지고 있다. 
특히 골뱅이, 식초, 참기름, 김치를 넣으면 더 맛있다 등 자신만의 제품 취식 방법을 소개하며 SNS를 중심으로 다양한 이슈들이 생성되고 있다.
오뚜기 관계자는 “최근 계절면 시장이 더욱 확대되며 다양한 종류의 신제품이 출시되고 있다”며 “여름철 라면 신제품 출시와 함께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 다양한 SNS 프로모션 활동으로 시장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오뚜기는 여름철 라면류에 대한 소비자들의 사랑에 보답하고자 오션월드 워터파크 제휴 프로모션을 9월까지 진행하며, 온라인 SNS 체험단 이벤트, 대학교 샘플링 등 다양한 소비자 참여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